영적 부흥의 흔적

| |

최근 영적 부흥에 관한 사설 쓴 뒤 몇몇 기독교인들이 부흥에 관해 틀에 박힌 견해를 갖고 있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감정적인 열정이라고만 생각하고, 또 다른 사람들은 사회적 이슈들과는 관계가 없는 좁은 의미의 영적 (그리고 개인적) 문제로 정의된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보기에 기독교 영성은 전인적인 것입니다. 왜냐하면 성경적 진리와 성경적 세계관이 전인적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영적 부흥 또한 전인적인 것입니다.

베스트 셀러 작가이면서 목회자인 팀 켈러 목사는 참된 영적 부흥의 열 가지 표징  (“부흥의 열 가지 표징”) 을 밝혔습니다. 첫째, 성령님이 부흥을 위해 사용하곤 하는 세 가지 도구적 수단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은혜, 창의성, 합심 기도의 복음적 회복입니다. 하나님의 은혜의 급진성을 회복한다는 것은 기독교인들이 자유주의적 혹은 보수주의적인 자기 의의 왜곡으로부터 돌이키고 회개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팀 켈러가 말하는 창의성이라는 것은 각 세대와 문화적 시기에 영적 부흥을 일으킬 수 있는 복음을 제시하는 새롭고 참신한 방식들이 언제나 있어왔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과거의 모든 부흥은 열정적인 합심 기도가 수반되어 왔습니다.

팀 켈러는 영적 부흥에 보통 세 가지 영역이 있다고 말합니다. 첫째, 허울뿐인 교인들이 참된 제자로 회심하는 것입니다. 제가 보기에 이것은 은혜의 복음이 회복되는 것과 함께 일어나는 것입니다. 둘째, 많은 기독교인들이 하나님의 사랑과 임재를 좀 더 직접적으로 경험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로부터 생기는 한 가지 결과는 그들이 고수하던 우상들로부터 돌이켜 참된 회개를 하게 됩니다. 또 다른 결과는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를 깊이 경험한 기독교인들이 그 어느 때보다도 사랑으로, 그들이 속한 공동체 가운데로 나아갈 준비가 된다는 것입니다. 셋째, 많은 수의 불신자들이 기독교 공동체에 매력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이는 종종 신자들 가운데 나타나는 세 가지 변화의 결과입니다.

다음의 네 가지 부흥의 결과, 혹은 표징은 부흥을 묘사하는 팀 켈러의 독특함이 드러납니다.  첫째, 애석하게도 부흥에는 “과도한 부가적인 것들”이 언제나 생겨난다는 것입니다. 참된 영적 부흥은 겸손한 기독교인들일 것입니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영적인 교만으로 거드름을 피우는 사람도 생깁니다. 영적 우월감이 생길 수 있습니다. 몇몇 기독교 지도자는 비대한 권력을 갖고 유명세를 타고 사적인 이익을 취하기도 합니다. 사람들은 영적 경험을 우상화하고 성경적 진리를 무시할 수 있습니다. 사기꾼 지도자가 나와서 사람들의 영적인 열심을 자신들의 유익을 위해 이용하기도 합니다.

그 결과 영적 부흥에 대한 주류 문화의 반발이 생깁니다. 기독교인이든 아니든 사람들은 종종 “과도한 부가적인 것들”을 부흥의 순간의 위험성을 드러내는 증거로 지목합니다. 또한, “몇몇 보수적이고 전통적인 교회 지도자들”이 이와 같은 이유로 영적 부흥을 공격하는 데에 동참합니다. 질투로 인해 점차 커지는 부흥 운동을 비난하기도 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것들이 부흥의 두번째 그리고 세 번째 결과들입니다.

저는 과거 영적 부흥으로 인한 팀 켈러의 네 번째 결과를 흥미롭게 여깁니다.  부흥이 충분히 깊고 넓게 발생할 경우 이 부흥이 종종 긍정적인 사회 개혁으로 이어진다는 것입니다. 팀 켈러는 과거의 부흥들이 “아동 노동 폐지법, 노예제도 폐지, 범죄율 감소, 결혼제도의 개선 및 기타 여러 유익들”을 가져왔다고 말합니다. 다시 말해서 영적 부흥이 단지 개인적인 “예수님과 나”의 일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참된 부흥은 기독교인들이 하나님의 사랑을 전인적으로 드러내도록 하여 하나님의 말씀과 선한 행위들이 결합하여 사회적 상처를 치유하거나 사회악을 근절하도록 돕는 역할을 합니다.

참된 영적 부흥은 전인적인 것입니다. 이는 하나님의 진리가 회복되고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며 타락한 세상에서 하나님의 사랑과 정의를 구현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궁극적으로 오직 하나님만이 부흥을 일으키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도 최대한 신실하게 부흥을 열심으로 구해야 할 것입니다.

About the Author

Shiao Chong is editor-in-chief of The Banner. He attends Fellowship Christian Reformed Church in Toronto, Ont.

Shiao Chong es el redactor jefe de The Banner. El asiste a Iglesia Comunidad Cristiana Reformada en Toronto, Ont. 

시아오 총은 더 배너 (The Banner)의 편집장이다. 온타리오 주 토론토의 펠로우쉽 CRC에 출석한다.

You can follow him @shiaochong (Twitter) and @3dchristianity (Facebook).  

X